보험료 자율화와 표준이율 제도

상승

누구를 위한 보험료 자율화였나? 어린아이들이 있으면 병원의 문턱이 닳을 정도로 자주 드나들게 되죠. 원인 모를 고열로 응급실을 찾는 일은 정말 흔하고 저희 큰 아이는 배가 아프다고 해서 응급실에서 관장까지 한 적도 있었답니다. ㅎㅎ 그래서 아이들의 보험가입은 어른들보다도 많이 신경 써서 가입하게 되는 것 같더라고요. 저희 집 아이들도 보험에 가입했었는데, 그동안 귀찮다는 핑계로 실비보험료 청구를 거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