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직연금제도(Retirement Pension)의 종류

퇴직연금제도 종류

퇴직연금제도란 회사로 하여금 퇴직금 지급을 위한 재원을 외부 금융회사에 적립하도록 하고 근로자가 퇴직시 금융회사가 연금 또는 일시금을 지급하는 제도로써 근로자퇴직급여보장법에 의해 2005년 12월에 도입되었습니다. 퇴직연금제도에는 회사가 적립금 운용을 책임지고 근로자가 받을 퇴직금이 사전에 확정되어 있는 확정급여형제도(DB형 : Defined Benefit), 근로자 개인이 적립금 운용을 책임지고 운용성과에 따라 퇴직금이 변동되는 확정기여형제도(DC형 : Defined Contribution), 10인 미만 소규모 …

개인형퇴직연금(IRP)과 개인연금 간 계좌이체시 소득세 면제

작년 12월 정부가 내놓은 연금자산의 효율적 관리방안 중의 하나로 개인연금 활성화를 위해 개인연금과 개인형퇴직연금 간 과세이연을 추진했었는데요. 지난 6월 소득세법시행령 개정을 통해 자금인출로 인한 과세의무가 면제되었습니다. 이를 근거로 연금사업을 하는 70개 금융사가 전산시스템을 구축했다고 합니다. (현재는 59개 금융사 구축 완료) 즉, 앞으로는 연금저축과 개인형퇴직연금(IRP)간의 계좌이동 시 세금을 내지 않아도 되는데요. 이 내용에 대해서 자세히 정리해 …

국민연금은 정말 고갈될까?

국민연금이 2050년도에는 고갈된다는 소리가 심심치 않게 들리는데요. 월급을 받는 국민연금 의무가입자는 월급에서 공제되기 때문에 그냥 포기하고 내게 되지만 마음 한구석은 영 불안하고 찜찜한 마음이 드는 건 사실이죠. 게다가 국민연금을 의무적으로 가입하지 않아도 되는 국민연금 임의가입자의 경우에는 탈퇴하는 경우도 있고, 가입하기가 망설여질 수밖에 없는데요. 국민연금은 정말 고갈될까요? 그렇다면 왜 그렇게 연금체계가 설계된 것일까요? 국민연금의 탄생 국민연금이란 …

정부가 계획하는 연금자산 관리 방안

은퇴자의 개인연금 수령액이 월평균 35만 원이라고 합니다. (한국경제) 여기에 국민연금 평균 수령액 35만 원을 합쳐도 월 70만 원에 불과한 실정입니다. 이는 은퇴예정자가 부부당 월평균 노후자금으로 최저 196만 원을 예상하는 것과는 차이가 큽니다. (동아일보) 기대치에 맞추려면 최소한 매달 126만 원이 더 필요한 것이죠. 정부에서는 지난해 12월, 기획재정부와 금융위원회, 보건복지부, 고용노동부 등 관계부처 간 회의를 거쳐 ‘연금자산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