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투자상품 (Financial Investment Instruments)

금융투자상품이란 원본손실가능성(투자성)이 있는 금융상품을 의미하는 포괄적인 개념입니다. 2007년 7월 제정된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에 따라 도입된 개념입니다.

금융투자상품

이 법률은 금융투자상품을 “이익을 얻거나 손실을 회피할 목적으로 현재 또는 장래의 특정시점에 금전 등을 지급하기로 약정함으로써 취득하는 권리로써, 그 권리를 취득하기 위하여 지급하였거나 지급하여야 할 금전 등의 총액이 그 권리로부터 회수하였거나 회수할 수 있는 금전 등의 총액을 초과하게 될 위험이 있는 것”으로 정의하고 있습니다.

금융투자상품 종류

금융투자상품의 종류는 그 특성에 따라 원본까지만 손실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것은 증권으로, 원본을 초과한 손실이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것은 파생상품으로 분류합니다. 다시 파생상품을 정형화된 시장에서의 거래여부에 따라 다시 장내·장외파생상품으로 분류하고 있습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